與 "이낙연 청문, 새 협치모델 보여줄 기회…차질없는 출발돼야"

  • 입력 : 2017.05.13 10:11:43   수정 : 2017.05.13 15:02:40

"전남도지사로서 검증을 거친 분…야권도 칭찬 아끼지 않아"

더불어민주당은 13일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요청서가 국회에 제출된 데 대해 "여야의 새로운 협치 모델을 보여줄 기회"라면서 야당의 협조를 요청했다.



이재정 원내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문재인 정부의 힘찬 출발은 여야가 같이 하는 것"이라며 "차질없는 출발이 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변인은 "이 후보자는 전남도지사로서 공직을 맡으면서 이미 검증과정을 거친 분"이라면서 "국민의당 등 야권에서도 공히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충분한 절차를 바탕으로 후보자를 검토할 권한은 국회에 있고, 이를 충분히 존중한다"면서 "이 과정에서 국민이 만족할만한 협치의 모습을 보여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 정부의 첫 인선의 성공이 여당만의 문제가 아니며, '나라다운 나라'를 바라는 국민을 위해 국회가 어떻게 노력하고 있는지 제시하는 과정"이라면서 "같이 한다는 데 의미를 두었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대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