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츠 "우리아스, 개막전까지 완전한 빌드업 어려워"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잴레스) 김재호 특파원] 데이브 로버츠 LA다저스 감독은 팀의 좌완 유망주 훌리오 우리아스가 개막 로테이션에 합류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음을 인정했다.

'MLB.com'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로버츠는 21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훈련 전 가진 인터뷰에서 "우리아스가 시즌 개막까지 완전하게 빌드업하는 것은 비현실적"이라고 말했다.

우리아스는 이번 시범경기에서 세 경기에 나와 5 2/3이닝을 던지는데 그쳤다. 세 번째 등판이었던 지난 16일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원정경기에서 투구 수 조절에 실패하며 2/3이닝을 던지는데 그쳤다.



최근에는 폐혈증 인두염을 앓으면서 정상적인 훈련을 소화하지 못했다. 16일 등판 이후 예정된 등판을 소화하지 못하게 된 그는 이날 MLB.com과의 인터뷰에서 "내일 불펜을 던진다면, 팀에서 계획에 대해 말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아스는 그럼에도 "나는 여전히 선발 로테이션 진입을 위해 경쟁중"이라며 무슨일이 일어날지는 아무도 모른다고 말했다.
'
로버츠도 아직 경쟁 가능성을 열어뒀다. 우리아스가 개막 선발 로테이션에 진입할 가능성이 "완전히 닫히지는 않았다"며 "우리는 우리아스의 이닝을 관리할 수 있는 충분한 선발 선수층을 갖추고 있다. 지금 당장 결정하는 것은 원치 않는다. 상황은 매일 바뀔 수 있다"고 여지를 남겨뒀다.

한편, 로버츠는 류현진 이후 시범경기 선발 등판 일정도 밝혔다. 24일에는 클레이튼 커쇼가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원정경기에 나오며, 같은 날 투구 중인 알렉스 우드는 마이너리그 경기에 등판한다.

마에다 켄타는 25일 등판 예정이지만, 어디서 던질지는 확정되지 않았다. 마이너리그 경기에서 6이닝을 계획대로 소화하는 방안이 제기되고 있다.

[greatnemo@maekyung.com]


소유 비키니 ‘압도적 몸매+탄력적 볼륨’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크리샤 츄 ‘성숙한 몸매+청순 미모’ 압권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