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홈 개막전-첫 주말 홈경기에 ‘이대호 응원존’ 운영

[매경닷컴 MK스포츠 강윤지 기자] 롯데 자이언츠는 정규시즌 홈 개막전(4/4)과 첫 주말 홈경기(4/8)에 ‘이대호 응원존’을 특별 운영한다.

롯데는 “고향 부산으로 돌아온 이대호를 응원하기 위해 경기장을 찾는 팬들이 보다 선수와 가까운 곳에서 함께 호흡하며 특별한 응원을 보낼 수 있도록 ‘이대호 응원존’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대호가 주전 1루수로 출전할 가능성이 큰 만큼 1루 베이스와 가장 가까운 익사이팅 존(91석)을 활용한다.

이대호 응원존에 입장하는 팬들에게는 특별 제작한 이대호 티셔츠와 응원 타월을 선착순으로 배포하고 공격과 수비에 맞춰 색다른 응원을 펼칠 수 있는 플래카드를 제공한다. 플래카드의 빨간색 배경에는 ‘HIT’ 글씨가, 노란색 배경에는 ‘OUT’ 글씨가 새겨져 공격과 수비에 맞춰 응원을 펼칠 수 있다.

또 이대호 응원존에 입장한 팬들에게 경기가 끝난 후 이대호와 함께 기념촬영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대호 응원존의 티켓 가격은 주중 4만원, 주말 4만 5천원이다.

[chqkqk@maekyung.com]


“송대관 배은망덕…법적 대응” vs “모두 거짓”
KBO 올스타 베스트12 후보 확정…5일부터 팬 투표
김연경 세계남녀배구 연봉 1위? 실제 얼마일까
설현, 자연 속 빛나는 미모…순백의 여신
빈지노 여친은 배우 겸 모델 스테파니 미초바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