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건창 `완패가 아쉬운 캡틴` [MK포토]

[매경닷컴 MK스포츠(고척) = 김재현 기자] 12일 오후 고척스카이돔에서 벌어진 2017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넥센 히어로즈의 경기에서 한화가 넥센을 꺾고 3연승을 달렸다.

한화는 선발 윤규진의 호투와 로사리오의 연타석 홈런, 그리고 양성우와 죄재훈 등 타선이 폭발하면서 넥센에 6:1로 완승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 패한 넥센은 2연승 도전에 실패했다.

넥센 서건창과 김민성, 이택근이 경기 후 아쉬워하고 있다.




[basser@maekyng.com]


볼거리 넘쳤던 명품 2연전…가을 기대하게 만든 KIA-두산
‘손가락 욕’ 봉변당한 김현수…현지 기자 “불쌍하다”
남주혁-이성경 공개연애 117일 만에 끝…결별 인정
이상순 “이효리와의 사생활 침해 말아달라”
치어리더 이나경 화보…‘섹시한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