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왁스 "홍석천 때문에 남자가 안 생겨"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왁스가 "절친 홍석천 때문에 애인이 생기지 않는다"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12일 밤 방송된 KBS 2TV '안녕하세요'에서는 홍석천, 왁스, 홍진영, 구구단 하나·미나가 출연한 가운데 이영자는 홍석천과 왁스에 "지난 녹화도 같이 나오지 않았냐"고 물었다.

홍석천은 "나는 불만이 없는데 왁스가 불만이 많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왁스는 "홍석천 때문에 남자가 생기지 않는 게 아닌가. 나보다 남자에 관심이 더 많다. 뭔가 모를 그 기운이 나의 남자운을 막고 있는 거 같다"며 불만을 토로했고, 홍석천은 "홍진영은 남자를 소개해주고 싶은데 왁스는 아직이다. 내 옆에 두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신동엽은 "내가 예전에 얘기했는데 의심스럽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고, 정찬우는 "홍진영에 누구를 소개해주고 싶냐"고 물었다.

이어 홍석천은 "한류스타 중에 홍진영에 관심을 가지는 남자가 있다. 지금 드라마하고 있다"고 답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광고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