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동열 코치가 전력질주 한 이유는? [MK화보]

[매경닷컴 MK스포츠(오키나와) = 옥영화 기자] 19일 일본 오키나와 나하 셀룰러 스타디움에서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한국 대표팀과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연습경기가 열린다.

오키나와 전지훈련 중 첫 연습경기에서는 장원준이 선발로 나선다.

WBC 대표팀 선동열 코치가 일본 전 감독 호시니 센이치의 부름에 외야에서 더그아웃 앞까지 전력질주로 달려와 인사를 했다.







[sana2movie@maekyung.com]


선동열 감독, 2020년 도쿄올림픽까지 국가대표 지휘
‘3분44초38’ 박태환, 자유형 400m 4위…쑨양 3연패
‘독보적 몸매’ 황보, 노를 젓는데 이렇게 섹시해?
다비치 강민경, 눈부신 각선미 자랑.."잘 신을게요"
탑걸 류지혜-민송이 '넘치는 볼륨감' [MK포토]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