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연패` 우리은행 `WKBL 최강자는 우리! 통합 우승을 향해` [MK화보]

[매경닷컴 MK스포츠(아산) = 옥영화 기자] 위성우 감독이 이끄는 우리은행이 정규시즌 5연패를 달성했다.

아산 우리은행은 27일 충청남도 아산시 이순신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용인 삼성생명과의 경기서 86-67로 승리했다.

이로써 11연승 및 종합성적 24승1패를 기록한 우리은행은 남은 경기 결과와 관계없이 정규시즌 우승이 결정됐다.

무려 5연속 우승. 최단 기간(25경기) 우승으로 새 역사를 쓴 우리은행은 올 시즌 단연 여자 프로농구 최강자였다.








위성우 감독, 모두 수고했어.


커리와 임영희, 우승트로피 번쩍.


캡틴 양지희, 우승트로피 받고 싱글벙글.


포상금도 받았어요.


위성우 감독, 통합 우승 갑니다.


팬들 사랑에 통합우승으로 보답합니다.


[sana2movie@maekyung.com]


개리, 득남 소식 깜짝 발표 “주니어 탄생”
강인, "깊이 반성"…말뿐인 사과
'패셔니스타' 선미, 아찔한 시스루 선보여
한일 치어리더 댄스 대결
윤아, 골반강조한 시스루에 하이힐까지...여신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광고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