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발의 이재영 `나 청소당번 빠졌어~` [포토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 김재현 기자] 이재영을 비롯한 흥국생명이 선수들이 난데없이 가위바위보 게임을 해 보는 이로 하여금 웃음을 참지 못하게 만들었다.

흥국생명 선수들은 지난 5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벌어진 도로공사전에서 세트스코어 3:0 완승을 거두며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선수들은 승리 후 코트에 앉아 신발을 벗고 가볍게 스트레칭을 하면서 경기 중 부상방지를 위해 붙인 테이프와 반창고 등을 떼어내기 시작했다.



반창고 더미는 순식간에 수북하게 쌓였고 가위바위보 게임으로 청소당번을 정하기로 했다.


신중에 신중을 기해 내민 가위바위보...



첫 승자는 정시영이었고 두 번째 승자는 에이스 이재영.

이재영은 너무 좋은 나머지 만세를 부르며 맨발로 간단히 춤을 추기도 했다.

이렇게 게임의 승자들이 하나 둘 정해진 가운데 한지현과 공윤희가 최종 청소당번을 가리는 마지막 주자로 남았다.
'
심기일전 내민 가위바위보에 먼저 웃은 선수는 한지현이었다.

결국 반창고 더미를 치우게 될 비련의 청소당번은 공윤희로 정해졌다.

이렇게 흥국생명 선수들의 흥겨운 놀이는 공윤희의 희생(?)으로 마무리됐다.



















[basser@maekyng.com]


소유 비키니 ‘압도적 몸매+탄력적 볼륨’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크리샤 츄 ‘성숙한 몸매+청순 미모’ 압권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