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희정 은퇴 `후배들에게 고마운 미소` [MK포토]

[매경닷컴 MK스포츠(신사) = 옥영화 기자] 서울 삼성 주희정이 18일 서울 서초구 신사동 KBL 센터에서 은퇴 기자회견을 가졌다.

성실의 아이콘이었던 주희정은 고려대 중퇴 후 연습생 신분으로 1997년 원주 나래 블루버드에 입단, 1997-98 시즌부터 2016-17시즌까지 20시즌 동안 정규시즌 1029경기에 출전했다.

20시즌 동안 정규시즌 기준 총 1044경기에서 결장한 경기는 단 15경기. 주희정이 출전한 경기를 퍼센티지로 따지면 무려 98.8%에 달한다. 20년간 코트를 누볐던 주희정은 삼성과 협의해 지도자 연수를 계획하고 있다.



서울 삼성 주희정이 은퇴 기자회견에서 후배들에게 꽃다발을 받고 있다.




[sana2movie@maekyung.com]


코트에 나타난 미녀 산타걸들
이찬오 셰프·쿠시, ‘마약 늪’에 빠졌다
나무엑터스 측 “故김주혁, 49재 추모 미사 17일 집전”(공식)
홍상수, 빙모상도 외면...끝내 조문 안했다
설현, 사랑니 뽑은 통증에 울상...“으악 내 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