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시즌 올스타 발표...하든 만장일치-르브론 11번째 등극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2016-17시즌 NBA를 빛낸 선수들을 기념하는 시즌 올스타 팀이 발표됐다.

NBA 사무국은 19일(한국시간) 한 시즌동안 가장 두드러진 선수들을 기념하는 올-NBA팀 명단을 발표했다. 일종의 시즌 올스타다.

퍼스트 팀에는 제임스 하든(휴스턴), 러셀 웨스트브룩(오클라호마시티), 르브론 제임스(클리블랜드), 카와이 레너드(샌안토니오), 앤소니 데이비스(뉴올리언스)가 뽑혔다.



하든은 100명의 기자단에게 모두 1위표를 받아 만장일치로 퍼스트 팀에 들어갔다. 제임스와 웨스트브룩은 99명에게 1위, 1명에게 2위를 받았다. 제임스는 만장일치는 실패했지만, 리그 역사상 코비 브라이언트, 칼 말론에 이어 세번째로 11차례 퍼스트 팀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세컨드 팀에는 스테판 커리(골든스테이트), 아이재아 토마스(보스턴), 야니스 안테토쿰포(밀워키), 케빈 듀란트(골든스테이트), 루디 고베어(유타)가 선정됐다. 안테토쿰포, 고베어, 토마스는 이번에 처음으로 올-NBA팀에 뽑혔다.

서드 팀에는 존 월(워싱턴), 더마 드로잔(토론토), 드레이몬드 그린(골든스테이트), 지미 버틀러(시카고), 디안드레 조던(클리퍼스)가 선정됐다.

올-NBA 팀은 기자단 투표로 선정된다. 투표권을 가진 기자단은 포지션별로 가드 2명, 포워드 2명, 센터 1명을 뽑으며, 1위는 5점, 2위는 3점, 3위는 1점을 부여해 총점 순으로 퍼스트, 세컨드, 서드 팀을 선정한다. 한 선수가 복수의 포지션에서 표를 받은 경우 많은 표를 받은 포지션으로 들어간다.

나머지 개인상 수상자들은 오는 6월 27일 뉴욕에서 열리는 NBA 시상식에서 주인공이 발표된다. 이에 앞서 20일에는 각 부문에 대한 최종 후보들이 발표될 예정이다.

[greatnemo@maekyung.com]


코트에 나타난 미녀 산타걸들
이찬오 셰프·쿠시, ‘마약 늪’에 빠졌다
나무엑터스 측 “故김주혁, 49재 추모 미사 17일 집전”(공식)
홍상수, 빙모상도 외면...끝내 조문 안했다
설현, 사랑니 뽑은 통증에 울상...“으악 내 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