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우 감독 `사람 잡네` [MK포토]

[매경닷컴 MK스포츠(용인) = 옥영화 기자] 우리은행이 삼성생명을 이기고 통합 5연패를 달성했다.


20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여자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3차전 아산 우리은행과 용인 삼성생명의 경기, 우리은행은 주전선수들의 고른 활약에 힘입어 연장혈투 끝에 83-72으로 승리했다.

V9을 달성한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이 축하 세리머니를 당하고 있다.



[sana2movie@maekyung.com]


차예련, 주상욱과 5월 웨딩마치…배우부부 탄생
박병호 5호 홈런-김현수 좌완 상대 안타
오승환, 5일만에 등판...메츠전 2이닝 2K 무실점
[현장 인터뷰] '선발진 진입' 류현진 "이제 잘하면 돼"
[한국 시리아] 반전 없던 슈틸리케호, 이것이 현실이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