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맑음 `삐친 표정도 귀엽죠~` [MK포토]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천정환 기자] 21일 잠실구장에서 2017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

KIA는 주말 3연전 선봉으로 팻딘이 선발로 나섰다. 팻딘은 올해 3경기서 무려 21⅓이닝을 소화, 1승 평균자책점 1.25를 기록 중이다.

이에 맞서는 LG는 임찬규가 선발 출격했다. 임찬규는 올시즌 2차례 선발 등판해 승리 없이 1패 평균자책점 3.24를 기록 중이다.

KIA 치어리더 김맑음이 응원을 하고 있다.




[jh1000@maekyung.com]


공동 선두 등극…KIA 강했지만, NC는 더 강했다
[벨라토르] 효도르 6연승 좌절…美 4연패
박태환, 로마대회서 자유형 200m 우승…대회 2관왕
끊이지 않는 ‘편파’ 방송 논란…현장의 갑론을박
티아라, ‘SNL’서 “그 얘기 언급 OK”…그 얘기는?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