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우 감독 `사람 잡네` [MK포토]

[매경닷컴 MK스포츠(용인) = 옥영화 기자] 우리은행이 삼성생명을 이기고 통합 5연패를 달성했다.

20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여자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3차전 아산 우리은행과 용인 삼성생명의 경기, 우리은행은 주전선수들의 고른 활약에 힘입어 연장혈투 끝에 83-72으로 승리했다.

V9을 달성한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이 축하 세리머니를 당하고 있다.



[sana2movie@maekyung.com]


강민호, ‘80억’ 같은 조건에도 삼성 택한 까닭은?
‘강민호 IN’ 삼성, 18년 만에 FA 포수 영입…구단 최고액
김원석, 방출까지 초래한 문제 SNS발언 어땠길래?
박하나, 아찔한 누드톤 드레스
고준희 2년 전 역대급 래쉬가드 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광고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