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우 감독 `사람 잡네` [MK포토]

[매경닷컴 MK스포츠(용인) = 옥영화 기자] 우리은행이 삼성생명을 이기고 통합 5연패를 달성했다.


20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여자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3차전 아산 우리은행과 용인 삼성생명의 경기, 우리은행은 주전선수들의 고른 활약에 힘입어 연장혈투 끝에 83-72으로 승리했다.

V9을 달성한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이 축하 세리머니를 당하고 있다.



[sana2movie@maekyung.com]


프로농구 김주성 역대 3번째 1만 득점 달성
한화이글스 오간도, 3이닝 28개로 퍼펙트 피칭
이미림, KIA클래식 3R 단독선두…첫 승 정조준
'프로듀스' 출신 이해인, 공황장애로 소속사 퇴사 "수현이 팀 사랑해주세요"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여름 출시.."게임성 그대로, 그래픽 UP"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