男배구, 亞예선 이란에 0-3 완패…본선행 흔들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한국 남자배구가 세계배구선수권대회 아시아예선서 이란을 넘지 못했다.

김호철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2일(한국시간) 이란 아르다빌에서 열린 아시아예선 A조 두 번째 경기서 0-3으로 이란에 완패했다.

원정 홈팬들의 열렬한 응원 속 고비가 있던 대표팀. 이란을 넘기 어려웠다. 이란의 블로킹에 막힌 채 공격에서 활로를 찾아내지 못했다. 그 사이 이란에게 주도권을 줬고 패배로 이어졌다.

이로써 대표팀은 다음 라운드 진출도 쉽지 않아졌다. 다음 경기는 13일 중국과 예정됐다.




[hhssjj27@maekyung.com]


‘강제 출국’ 에이미, 661일 만에 입국...왜?
예정화, 마동석도 반한 비주얼+완벽 몸매 ‘다 갖췄네’
정려원, 몰카범 잡았지만...남은 트라우마
선미, 성 정체성 루머에 쿨해도 너무 쿨해
함소원, 18살 연하 中 SNS 스타와 핑크빛 열애?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