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본, 낯선 남자와 데이트 포착..알고보니 유명 드러머?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비행소녀’ 이본이 낯선 남자와 데이트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16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비행소녀’에서는 이본이 드러머 리노와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
이날 이본은 한 남성을 기다렸다. 바로 월드 아티스트 드러머 리노. 그는 아시아 최초 세계 톱 드러머 50인에 선정된 아티스트다. 평창 올림픽 폐막식 단독 공연도 진행했다.



이본은 “리노는 드럼 선생님이다. 예전에 ‘Skid Row’라는 록밴드를 만난 적이 있었다. 그때 홀딱 반했다. 앞에 나서지 않지만 모든 걸 책임지고 있는 듯한 (드럼)매력을 느껴서 배워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두 사람은 뮤지션들의 천국인 악기 상점에 가서 여러 악기를 둘러봤다. 이후 아티스트라면 꼭 가봐야한다는 국밥집을 찾아 식사를 했다.

드럼 연주실로 옮긴 이본과 리노는 연습을 시작했다. 이본은 이문세의 ‘알 수 없는 인생’을 연주했다. 그는 “엄마가 이 노래를 듣고 좋아하셨다. 그래서 처음 드럼을 배웠을 때 ‘알 수 없는 인생’을 배웠다”고 털어놓았다. mkculture@mkculture.com


보라 글래머+각선미 완벽 조화…섹시 종결자
손나은 ‘시선 강탈’ 레깅스 라인
신세경 청순 글래머 대명사다운 운동 모습
소유 비키니 ‘압도적 몸매+탄력적 볼륨’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