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동근, 조엔터와 전속계약..힙합래퍼→트로트 가수로 ‘파격 변신’

[매경닷컴 MK스포츠 안하나 기자] 양동근(YDG)이 신생 연예기획사 조(JOE)엔터테인먼트에 새둥지를 텄다.

양동근은 ‘새술은 새부대에 담듯’, 신곡 디지털 싱글 ‘사랑의 택배’를 전격 발표, 트로트 가수로 파격 변신을 선포했다.
'
그는 최근 방영된 KBS2 ‘건반위의 하이에나’를 통해 후배가수 홍진영에게 트로트 창법을 배우고, EDM과 힙합, 트로트가 접목된 실험적 장르를 선보이는 등 열정적 모습을 공개했다.



이후 ‘사랑의 택배’ 디지털음원을 지난 7일 공개했다.


이와 관련해 조엔터테인먼트의 이재호 음악 감독은 “케이팝의 새로운 영역을 개발해 세계시장으로 나갈 것”이라고 강한 의욕을 보였다.

한편 조엔터테인먼트에는 양동근을 비롯, ‘건반위의 하이에나’ ‘사랑의 택배’무대에 코러스로 동반 출연한 ‘판타스틱듀오’ 우승자 계민아, ‘케이팝스타’ 출신 에스더김, 크리스쳔 힙합그룹 ‘흉배’출신 가수 LX, 2012 올레 스마트폰 영화제 플래티넘 스마트상 경력의 영화감독겸 가수 채여준 등이 소속됐다. mkulture@mkculture.com


소유 비키니 ‘압도적 몸매+탄력적 볼륨’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크리샤 츄 ‘성숙한 몸매+청순 미모’ 압권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