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 다르빗슈 입장 번복 “양키스 제의는 사실”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다르빗슈 유에 대한 뉴욕 양키스의 거액 제의는 ‘사실’이었다. 제의를 받은 적이 없다던 다르빗슈는 5시간 만에 입장을 번복했다.

'ESPN 뉴욕 98.7FM'의 더 마이클 케이쇼의 진행자 마이클 케이는 최근 “양키스가 FA 다르빗슈에 계약기간 7년 1억6000만달러를 제시했으나 48시간 내 선수의 답변이 없어 영입을 철회했다”라고 밝혔다.

이에 양키스의 팬으로 추정되는 이가 다르빗슈의 트위터에 “양키스의 제안을 받아 달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다르빗슈는 13일 오전(한국시간) “양키스는 내게 제의를 하지 않았다”라고 반박했다. 이 발언은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그러나 오보가 아니었다. 잘못 알고 있던 것은 다르빗슈였다. 그는 5시간여 뒤 트위터에 “미안하다. 내 실수다. 양키스의 제의는 사실이다. 다만 숫자(제시한 조건)는 정확하지 않다”라고 해명했다.


다르빗슈는 이번 메이저리그 FA 시장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양키스를 비롯해 LA 다저스, 텍사스 레인저스, 휴스턴 애스트로스, 미네소타 트윈스, 시카고 컵스 등이 다르빗슈의 행선지로 꼽히고 있다. rok1954@maekyung.com

'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크리샤 츄 ‘성숙한 몸매+청순 미모’ 압권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조현영 탄탄한 글래머 몸매의 극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