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유재석, 배달회사 면접 中 러브콜 “혹시 임원으로…”

[매경닷컴 MK스포츠 신연경 기자] ‘무한도전’ 유재석이 국민 MC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면접의 신’편으로 멤버들이 유명한 배달 앱을 전문으로 하는 IT기업에서 면접을 보는 모습이 그려졌다.
'
이날 유재석은 ‘배달이 가장 많은 지역이 어디일 것 같냐’는 질문에 논리정연한 답을 내놨다. 또한 “달짝지근한 양념치킨이 피로도 풀리고 더 많이 배달될 것 같다”며 차분하게 근거를 들어가며 답하는 모습도 보였다.



이를 듣던 면접관은 두 손을 모으고 경청하며 “임원으로 들어오셔도 될 것 같다”고 해 눈길을 끌었다.


유재석은 박명수, 하하와 달리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면접을 끝마쳤다.

한편 최근 ‘무한도전’에 여섯 번째 멤버로 합류한 조세호는 면접 내내 ‘프로봇짐러’라고 밝혀 멤버들의 질타를 받아 웃음을 자아냈다. mkculture@mkculture.com


소유 비키니 ‘압도적 몸매+탄력적 볼륨’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크리샤 츄 ‘성숙한 몸매+청순 미모’ 압권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