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바페, 4경기 연속 골 ‘돌풍’…AS모나코, 4강 진출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음바페가 4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해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킬리앙 음바페(19·AS모나코)는 20일(한국시간) 모나코 폰트빌레 루이 2세 국왕 경기장에서 열린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의 2016-17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전반 3분 만에 선제골을 넣었다. 이에 모나코는 3-1로 승리하며, 1·2차전 합계 6-3으로 도르트문트를 꺾고 4강에 진출했다.
'
음바페는 4경기 동안 5골을 기록하며 라울 곤살레스(당시 레알 마드리드)가 보유한 대회 최연소 5골 기록을 경신했다. 만 19세의 젊은 선수지만, 챔피언스리그 16강전부터 존재감을 과시했다.





16강 맨체스터 시티와의 1·2차전에서도 골을 넣으며 팀 8강행에 힘을 실었고, 8강 1차전 도르트문트와의 원정 경기에서는 멀티골을 넣어 팀을 3-2로 승리하게 도왔다.


음바페의 활약으로 13년 만에 챔피언스리그 4강에 진출하게 된 AS모나코는 21일 추첨을 통해 결정되는 상대와 다음 달 3일 1차전을 치른다. 4강에 오른 또 다른 팀은 레알 마드리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유벤투스다.

[yijung@maekyung.com]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크리샤 츄 ‘성숙한 몸매+청순 미모’ 압권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조현영 탄탄한 글래머 몸매의 극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