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멕시코 1부리그로…팀 내 연봉 1위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일본을 대표하는 미드필더 혼다 케이스케(31)가 멕시코 1부리그로 이적했다.

16일(한국시간) 일본 언론 ‘산케이스포츠’는 혼다가 파추카와 1년 계약을 체결했다고 보도했다. 산케이스포츠는 혼다가 팀 내 최고 수준의 연봉을 받기로 했으며 이는 400만 달러(약 45억원) 정도가 될 것이라 전망했다. 실제 이 금액이라면 혼다는 파추카 선수 중 팀 내 유일한 400만 달러의 이상의 선수가다.

혼다는 지난 2008년 러시아 CSKA모스크바에 입단하며 유럽구 인생을 시작했다. 첫 두시즌을 사실상 주전으로서 장점을 보였다. 이후 이탈리아 세리에 A리그 명문구다인 AC밀란에 입단해 이번 시즌까지 활약했다. 다만 최악 계약 대상에서 제외될 정도로 부진했다.



[hhssjj27@maekyung.com]


오스트리아 NOC위원장 “아시아 상황, 평창에 영향 없을 것”
마마무 솔라 '섹시한 한쪽 쇄골 노출' [MK포토]
두산 팬들 'KIA 완패 소식에 환호성' [MK포토]
타구에 팔 맞은 류현진 "다시 던질 수 있게 준비하겠다"
강민경, 숨 막히는 아찔한 비키니 뒤태 ‘시선강탈’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