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메로, 맨유와 4년 재계약…"다음 시즌도 도움 되고 싶다"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세르히오 로메로(30)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4년 재계약을 맺었다.

ESPN은 17일(한국시간) “로메로가 맨유와 계약을 연장해 최소 2021년까지 남게 됐다. 로메로는 지난 시즌 유로파리그에서 팀의 우승을 이끌었다”고 보도했다.

로메로는 “연장 계약을 하게 돼 기쁘다. 어느 누가 세계에서 가장 큰 클럽에 있고 싶지 않겠냐”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맨유는 좋은 골키퍼들이 많고 우리는 항상 서로에게 좋은 점을 배우고 있다”며 “유로파리그 결승전에서 뛸 수 있었던 건 나와 내 가족들에게 정말 자랑스러운 기억이다. 나는 다음 시즌도 팀에 도움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무리뉴 감독은 “세르히오는 좋은 골키퍼고 프로다운 선수”라며 “다비드 데 헤아와 함께 맨유에서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다”고 극찬했다.


[yijung@maekyung.com]


‘뚱보 논란’ 머라이어 캐리의 몸매 변천사
한혜진 초등학생 시절 남다른 롱다리 ‘시선 강탈’
BJ세야, 그가 받은 성형수술 전격 공개…솔직+화끈
송중기 뉴스룸 “박근혜와 연관, 놀랍고 씁쓸했다”
‘해피투게더’ 최종훈, ♥손연재와의 달달 연애담 방출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