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우, 오른 다리 굴근피로…시즌 최종전 결장 가능성↑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이승우(20·헬라스 베로나)가 부상으로 인해 시즌 최종전인 유벤투스전에 결장할 것으로 보인다.

헬라스 베로나는 17일(이하 한국시간) 이승우가 오른 다리 굴근 피로를 호소해 아침 훈련을 소화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
이승우는 이번 시즌 헬라스 베로나로 이적, 14경기에 출전해 1골을 기록했다. 거의 교체 출전에 그쳤다.



그러나 지난 6일 AC 밀란과의 경기에서 데뷔골을 기록하더니, 13일 우디네세와의 경기에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한 바 있다.


최근 페이스는 비교적 좋았다. 곧 열릴 2018 러시아월드컵 예비 엔트리에 합류해 기회를 잡는 듯 했다.

근육 피로로 훈련을 제대로 소화하지 못한 이승우는 유벤투스전 결장이 유력하다. 그는 조기귀국 후 21일 서울시청에서 열릴 대표팀 출범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yijung@maekyung.com


이효리 볼륨감 넘치는 화보…육감적인 몸매
류효영 청순미 벗은 파격 의상…시선 집중 볼륨감
한혜진 역대급 화보? 관능적 S라인 극치
클라라 파격적 中 화보…아찔함 업그레이드
고준희 란제리 화보 ‘매혹적인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