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이어, 소속팀 훈련 복귀…월드컵 출전 청신호

[매경닷컴 MK스포츠 박윤규 기자] 독일의 국가대표 골키퍼 마누엘 노이어(32·바이에른 뮌헨)가 소속팀 훈련을 소화했다.

바이에른 뮌헨은 17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노이어가 팀의 전체 훈련을 소화했고, 20일 열리는 프랑크푸르트와의 DFB 포칼 결승전 출전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
뮌헨에게는 물론 독일 대표팀에게도 희소식이다. 노이어는 세계 최고의 골키퍼 중 하나로,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골든 글러브를 수상하는 등 독일의 월드컵 우승에 크게 기여했다.



하지만 활약을 이어나가던 2017년 9월 왼발 중족골 골절이라는 큰 부상을 당해 장기간 팀에서 이탈했고, 2017-18시즌 초반 복귀했으나 부상이 재발하면서 또 한 번 힘든 시간을 보냈다. 월드컵 출전이 불투명하다는 전망도 쏟아졌다.


요아힘 뢰브 독일 국가대표팀 감독 역시 이를 염두에 두고 16일 발표한 월드컵 출전 엔트리에 골키퍼 4명을 포함시켰다. 그러나 노이어가 정상적으로 복귀 수순을 밟으면서 독일 대표팀의 걱정은 기우로 끝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독일 대표팀은 노이어 외 토마스 뮐러, 메수트 외질 등 지난 대회 우승 멤버들을 중심으로 통산 5번째 월드컵 우승에 도전한다. mksports@maekyung.com


이효리 볼륨감 넘치는 화보…육감적인 몸매
류효영 청순미 벗은 파격 의상…시선 집중 볼륨감
한혜진 역대급 화보? 관능적 S라인 극치
클라라 파격적 中 화보…아찔함 업그레이드
고준희 란제리 화보 ‘매혹적인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C버전
Copyright ⓒ MK스포츠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