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여제` 김연경, 평창 동계올림픽 응원차 입국 "스노우발리볼 재미있게 참여할 것" [동영상]

[매경닷컴 MK스포츠 민진경 기자] '배구여제' 김연경(30, 중국 상하이)이 휴가차 입국했다.

13일 오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휴가차 입국한 김연경은 평창동계올림픽을 응원하러 온 소감으로 "동계스포츠를 항상 TV에서 밖에 볼 수 없었다. 올림픽을 우리나라에서 개최를 했을 때 가서 응원을 할 수 있는 기회되고, 제 리그가 겨울에 있기 때문에 보기가 힘들었는데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올림픽인 만큼 성공적으로 개최가 된 것 같고 많은 선수들이 홈리그라는 점으로 좋은 성적을 얻었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고 밝혔다.

또한, '스노우 발리볼'에 참여하게 된 계기로 "세계 협회에서 초청 메일이 왔고, 휴식차 들어오기 때문에 흔쾌히 간다고 했다. 이벤트 성이라 힘들거나 이런 점은 없고 비치발리볼이 아닌 스노우 발리볼을 할 수 있다고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 많은 분들이 오시기도 할 것 같아서 재밌게 경기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김연경은 강릉 아이스아레나로 이동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경기 관전후, 14일에는 평창 오스트리아 홍보관에서 열리는 스노 발리볼 이벤트 경기에 참가하며 짧은 휴가를 즐길 예정이다.









이지혜 섹시 비키니…육감적인 몸매 여전
수지 '가리기 바쁜 초미니 원피스'
전지현 누드 드레스…아찔한 몸매
민지영 비키니…시선 집중 볼륨감+육감적 몸매
‘논란’ 손연재 섹시+러블리 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