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1분력 (나를 바꾸는 하루1분)

섬네일 이미지
김용태 | 서울교통공사 정보통신부서 과장
평범한 회사원으로 살아가던 중 마흔 초반부터 시작한 독서로 인해 작가의 길에 접어든 중년입니다. 앞으로 좀더 폭넓은 활동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