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칭이 왜 필요한가?

최초입력 2017.08.28 19:48:31
최종수정 2017.08.28 19:50:06

사진출처: 픽사베이

코치는 고객의 이야기를 경청하면서 고객을 관찰하고, 응원과 격려 보냄으로써 고객 스스로가 문제해결을 하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고객이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여 목표를 달성하도록 돕는 사람이다. 코치는 모든 사람을 창조적이라고 본다. 그리고 고객 스스로 풍부한 자원을 소유하고 있다고 믿는다. 그러기에 고객 스스로가 문제의 해결책을 찾도록 안내하고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따라서 코치는 고객이 이미 소유한 자원과 기술, 창의성 등이 더욱 빛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한다. 그러기에 코치를 만나는 사람은 행복하고 즐거우며, 성공을 스스로 만들어 내었다는 기쁨을 만끽할 수 있다. 사람들이 코칭을 받으려는 것은 무엇인가 변화하기를 원하기 때문이다.

변화하기를 원한다는 것은 간단한 일일 수도 있지만, 복잡한 일인 일일 수도 있다. 코칭은 변화를 일으키는 것과 관련이 있는 것이다. 변화하지 않으려는 사람에게는 필요하지 않다. 코치와 코칭을 받는 고객은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미래에 무엇인가의 변화를 원한다. 미래의 변화를 위해서는 현재에 무엇인가를 변화시켜야 한다는 것을 안다. 이러한 변화는 생각, 인식, 태도와 행동의 전환이 따라야 한다. 코칭을 받으려는 사람들은 많은 것의 변화를 위해 목표들을 가지고 오기도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코칭을 받으려는 고객의 마음이 기본적으로 변화하려는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한다. 변화하려는 의지가 있어야 코칭이 가능하다. 전혀 변화하려는 의지를 가지지 않은 사람에게는 코칭의 기법이 효과를 보지 못한다.

경우에 따라서 학습에 관련된 다른 기법의 적용이 효과적일 수 있다. 코치는 고객 스스로가 문제해결을 하도록 도와주는 역할이기에 그렇다. 문제에 대하여 이해를 하지 못하는 경우에는 티칭의 기법이 적합한 경우가 있다. 또한 해결의 실마리를 찾을 의향이 없는 사람에게는 컨설팅의 기법을 써야 하는 경우가 생길 수 있다.

사진출처: 픽사베이

코칭의 효과가 다른 학습기법에 비하여 크다고 해서 모든 사람에게 코칭의 기법으로 고객이 변화하도록 적용하는 것은 도리어 역효과를 가져 올 수도 있다. 그러기에 코칭에는 기본 철학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코칭 에서는 기본적으로 ‘이 세상에 무능력한 사람은 없다’는 원칙을 전제로 한다. 물론, 사람마다 코칭의 성과나 효과가 다르게 나타날 수도 있겠지만, 그것은 코칭이 효과적으로 적용되었는지의 여부에서 비롯된다. ICF의 코칭 철학에는 ‘인간은 스스로 답을 창조할 수 있다’고 정의하고 있으며, 모든 사람은 창의적이고 스스로 해결할 수 있는 충분한 자원을 가지고 있으며 온전한 존재라고 믿는다.

코칭의 효과는 변화와 성장을 원하는 정신적으로 건강한 사람에게서 효과가 크게 나타난다. 인간 관계를 좋게 하고 싶은 사람, 업무의 성과를 높이고 싶은 사람, 꿈을 실현하고 싶은 사람, 리더십을 발휘하고 싶은 사람, 삶의 목표를 설정하고 싶은 사람에게 코칭 기법이 매우 강력하게 힘을 발휘할 수 있을 것이다.

코칭은 미래지향적이어서 장래의 목표를 향해서 고객이 스스로 답을 찾아서 변화해 갈 수 있도록 돕는데 초점이 맞추어져 있다.

따라서 코치는 학습자에게 지식과 정보를 전달하고 답을 설명하는 것으로 마무리하는 선생님과 달리, 질문을 통하여 스스로 답을 찾아내도록 안내하는 역할을 한다. 또한 전문 지식을 가지고 현상을 진단하고 분석하여 고객에게 해답까지 제공하는 컨설턴트와도 다르다. 코치는 고객이 스스로 그 현상을 바라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코치는 고객이 문제를 갖고 찾아오면, 스스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믿고 그 능력을 찾아내어 해결하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것에 집중한다. 결국 코칭은 기존의 학습기법들과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에서의 미흡한 점을 보완하고 새로운 측면에서 해결책을 찾을 수 있는 방법들을 제공하려고 노력한다. 코치가 다른 사람이 성장하는 것을 도우려면 자신의 고객을 잘 알아야 한다.

그리고 고객과의 관계를 잘 유지해 나가야 한다. 고객의 현재 상태가 어떠한지를 파악하는데 관심을 가져야 하고, 목표를 명확하게 설정하여야 한다. 고객과 코치는 현재에 배운 것을 미래에 적용할 방법을 명료하게 하기 위해 함께 파트너 십을 갖고 작업해야 한다. 이러한 코칭의 많은 강점들로 인해 이미 국내는 물론이거니와 세계 전역에서 사람들의 문제를 해결하고 인재를 계발하는 주요 기법으로 자리잡고 있다.

[성남주 창원대학교 겸임교수/창업과 경영 대표 이사]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