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넵튠, 여가친화기업 인증 우수사례…문체부 장관상 수상

    최초입력 2021.12.06 15:54:50

  • <넵튠 이재현 인사총괄(우)과 지역문화진흥원 문화사업부 신효진 부장(제공=넵튠)>


    넵튠(대표 정욱, 유태웅)은 서울 종로구 혜화동 JCC아트센터에서 열린 ‘2021 여가친화기업’ 인증 시상식에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원장 차재근)이 주관하는 ‘여가친화기업·기관’ 인증은 ‘국민여가활성화기본법’ 제16조에 따라 근로자들이 일과 여가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모범적인 ‘여가 친화 경영’을 하고 있는 기업과 기관을 인증하는 제도다.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근로환경을 개선하고 더 나은 복리후생을 제공하는 등 여가 친화 경영을 위해 노력한 기업 110곳이 여가친화기업으로 공식 인증을 받았다. 이 중 넵튠은 에듀윌, 남경엔지니어링, 헬켄코리아와 함께 장관상 표창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넵튠은 게임 업계의 강도높은 근무 분위기 속에서도 주 35시간 근무 캠페인, 1시간 단위 시차 휴가제 등을 도입했다.
    근무시간을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는 실험적인 제도를 과감히 도입하며 ‘일과 쉼’의 균형을 임직원 스스로 선택할 수 있도록 노력한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외에도 임직원 참여형 봉사단, 온라인 기부 활동 ‘저콩함 Day’을 운영하며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해왔다.

    넵튠 이재현 인사총괄은 “쉴 때는 쉬고 일할 때는 일하는 ‘자율과 책임’ 문화를 만들어 나가고 싶다”며 “앞으로도 조직 구성원의 행복을 다양한 시도를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영택 게임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보이기
매일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