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마일게이트 ‘크로스파이어’, 中 광저우 동부 랜드마크에 뜬다

    최초입력 2021.09.16 10:25:02

  • 종합 레저시설 ‘천월화선: 화선전장’ 19일 개설



    스마일게이트가 중국 광저우 동부 지역의 초대형 복합몰이자 랜드마크로 떠오르고 있는 ‘균명환락세계’에 크로스파이어 실내·실외 테마파크인 ‘천월화선: 화선전장’을 오는 19일 정식 개설한다. 이번 시설은 지난해 쑤저우, 상하이 등에 이어 세 번째 ‘크로스파이어’ 테마파크다.

    16일 스마일게이트에 따르면 ‘화선전장’은 총 3000평 규모의 공간을 실내 시설과 실외 시설로 구분해 조성됐다. 실내는 서바이벌 전투 체험, 가상현실(VR), 키즈존, F&B, MD 판매점 등으로 구성하고 실외는 크리스마스 테마의 체험 존이 마련됐다. 테마파크가 위치한 복합몰의 부대 시설인 호텔의 1개 층을 크로스파이어 테마로 꾸민 것도 특징이다.
    스마일게이트측은 “단순히 크로스파이어를 오프라인으로 구현하는 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전투 체험, VR, 키즈존, 전시와 호텔 등을 갖춘 종합 레저시설로 팬들이 여가 생활을 보다 풍성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번 테마파크는 쑤저우, 상하이에 개설해 성황 중인 실내 체험시설의 인기 콘텐츠인 서바이벌 전투 체험 존을 크게 확장한 것도 포인트다. ‘블랙 위도우’, ‘알래스카’, ‘전술훈련장’, ‘크리스마스’ 등 크로스파이어 게임 내 전장이 고스란히 구현됐다. ‘무궁전경’ 등 화선전장에서만 체험할 수 있는 공간도 존재한다. VR 체험 존에서는 크로스파이어의 대표 전장인 ‘수송선’에 직접 탑승한 것과 같은 워킹 어트랙션도 선보인다.

    여기에 중국 MZ 세대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쥐번샤(마피아게임)’를 VR로 체험할 수 있고 어른들이 크로스파이어 콘텐츠를 체험하는 동안 아이들이 마음껏 뛰놀 수 있는 키즈존과 식음료를 즐길 수 있는 F&B 시설 등을 갖춰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스마일게이트는 이번 테마파크 개설을 통해 ‘크로스파이어’ 지식재산권(IP)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스마일게이트는 지난해 ‘크로스파이어’ 기반의 웹 드라마 ‘천월화선’을 중국에 선보여 큰 인기를 끌었다. 여기에 ‘크로스파이어’를 직접 체험하고 느낄 수 있는 종합 테마파크까지 추가하며 팬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백민정 상무는 “원천 IP인 크로스파이어가 가지고 있는 잠재력을 바탕으로 한층 더 진화한 종합 레저시설을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크로스파이어 IP를 활용한 혁신적인 도전을 통해 다양한 문화 콘텐츠로 확장해 나가고 크로스파이어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IP로서 전세계 더 많은 팬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영택 게임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보이기
매일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