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넷마블문화재단, 게임소통교육 5주년 기념 책자 ‘5해를 풀다’ 발간

    최초입력 2021.12.29 15:45:02

  • 지난 5년간의 기록 및 성과 향후 계획 등 공개… 학교 및 공공기관에 무료 배포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게임소통교육 5주년을 기념한 책자 ‘5해를 풀다’를 29일 발간했다고 밝혔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이번 기념 책자를 학교, 공공기관 등에 무료로 배포하며, 재단 홈페이지 내 공지를 통해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서 볼 수 있게 했다.

    이 책자에는 2016년부터 진행된 넷마블문화재단의 주요 사회공헌 사업인 게임소통교육의 5년간 기록 및 성과를 비롯해 게임소통교육에 참여한 가족들의 인터뷰, 앞으로의 도전과 방향성에 대한 내용들이 담겨 있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 5년간 약 2000명의 초등학생 및 학부모 대상으로 학교 방문 교육, 가족캠프, 부모 간담회, 집으로 찾아가는 쌍방향 교육 등의 게임소통교육을 전개해오며 게임에 대한 올바른 지식과 정보 제공 및 게임에 대한 부모와 자녀 간의 소통 증진에 힘써왔다.

    특히 게임소통교육 프로그램의 효과를 객관적으로 측정하고 그 결과에 따라 프로그램을 개선, 보완해 나가기 위해 2017년부터 서울여자대학교 최혜지 교수 연구팀과 협력해 효과성 연구를 진행해왔으며, 이번 책자에 관련 평가도 함께 공개했다.

    넷마블문화재단 이승원 대표는 “게임소통교육은 ‘게임’이 가진 순기능이 가정 내 제대로 발현되어 가족 소통 강화 및 관계 증진에 기여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에서 시작됐다”며 “앞으로도 급변하는 게임산업을 지속적으로 반영하고, 게임 인재를 꿈꾸는 자녀 세대에게 미래의 청사진을 제시하여 가족 내 소통 강화는 물론 게임산업과 인재에 대한 이해까지 높일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문화재단은 창립 이후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해 온 넷마블의 공익 활동을 이어받아 지난 2018년 출범한 후 '문화 만들기', '인재 키우기', '마음 나누기' 등 3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보다 지속적이고 전문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나가고 있다.

    [이창희 게임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보이기
매일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