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넥슨, ‘메이플스토리’ 이용자와 청각장애 청소년 돕는다

    최초입력 2022.05.20 13:39:01



  • 넥슨(대표 이정헌)은 PC온라인게임 ‘메이플스토리’에서 청각장애 어린이와 청소년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넥슨재단, 사랑의달팽이와 함께하는 이번 캠페인은 인공 달팽이관 수술 지원은 물론 노후화, 고장 등으로 인한 외부 장치 교체, 지속적인 재활 훈련에 필요한 교구 제작, 장애 아동들이 사회 속에서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장애 인식 교육 콘텐츠 개발 등 장기적인 관점의 지원을 목표로 마련됐다.

    넥슨은 이를 위해 이달 19일부터 메이플스토리 이용자와 함께 ‘돌의 정령의 나눔 프로젝트’를 시작해 두 시간 만에 목표 아이템 판매를 달성했다. 게임 내 ‘행복이 쌓였담’ 모자 아이템을 구매하면 자동으로 나눔에 참여하고 모자가 1만 개씩 판매될 때마다 청각장애 어린이 혹은 청소년 한 명의 외부장치를 교체해 줄 수 있는 형식이다.

    후원금은 외부장치 교체를 비롯해 인공달팽이관 수술을 받은 친구들이 재활치료를 보다 쉽고 재미있게 진행할 수 있도록 ‘메이플스토리’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언어 재활치료 교구 제작, 청각장애에 대한 인식을 개선할 수 있는 콘텐츠 제작에도 쓰일 예정이다.
    넥슨은 이용자들의 따뜻한 마음을 나누기 위해 6월 1일까지 ‘돌의 정령의 나눔 프로젝트 리멤버’ 이벤트도 실시한다. ‘행복이 쌓였담’ 모자 아이템을 추가로 판매하고 같은 기간 지난 ‘핑크빈의 나눔 프로젝트’ 참여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담아 ‘하트 쫑긋 머리띠’를 선물한다.

    넥슨은 지난 2018년에도 메이플스토리 서비스 15주년을 맞아 청각장애 어린이들의 수술 및 재활치료를 지원하기 위한 ‘핑크빈의 나눔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다. 당시에도 이용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이벤트 시작 3시간 만에 기부 아이템이 모두 소진됐다. 후원금은 열다섯 명의 청각장애 어린이들의 인공달팽이관 수술과 언어재활치료 지원에 사용됐다.

    [임영택 게임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보이기
매일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