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기업

삼성바이오로직스, 지아이이노베이션과 CDO(위탁개발) 계약 체결

김병호 입력 2019.05.02 11:06  
  • 공유
  • 글자크기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아이이노베이션과 2일 송도 삼성바이오로직스 본사에서 면역항암제에 대한 위탁개발(CDO)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지난해 6월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지아이이노베이션의 첫 번째 CDO 계약 체결 이후 두 번째다.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지아이이노베이션의 이번 CDO 계약은 양사가 합의한 5개 멀티 프로젝트 중 첫 번째 프로젝트에 해당한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본 계약을 통해 세포주 개발에서부터 임상 1상 물질 생산까지의 CDO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아이이노베이션은 세계 최초로 마이크로바이옴(인체 서식 미생물)과 단백질 신약의 콤보 플랫폼 기술을 통해 신약개발에 도전하는 바이오 벤처업체다.


세계 최고수준의 CDO 기술력 역량을 보유한 삼성바이오로직스와 경쟁력 있는 후보물질을 보유하고 있는 지아이이노베이션의 협력을 통해 신약 개발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바이오신약들의 개발이 증가하고 개발 및 생산을 CDMO에 외주 위탁하는 중소형 바이오테크기업들도 늘어나면서 CDO시장은 연평균 15% 이상씩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또 CDO 사업은 향후 위탁생산(CMO) 사업으로 자연스럽게 연결되는 효과도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018년 본격적으로 CDO사업에 뛰어들어 1년 만에 지아이이노베이션 등 국내외 8개사 신약 개발 프로젝트를 수행해왔다.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우리회사의 CDO기술을 통해 지아이이노베이션을 비롯한 국내 바이오벤처기업들의 글로벌 시장진출과 조기 상업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병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