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기업

서울 지하철역 등 6곳 '움직이는 공원' 추가 설치

입력 2020.10.19 06:00  
  • 공유
  • 글자크기
이미지 크게보기
수색역 앞 '움직이는 공원'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시는 지하철역과 버스정류장 등 유동인구가 많은 6개 지점에 '움직이는 공원'을 추가로 설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움직이는 공원은 콘트리트와 아스팔트로 뒤덮여 나무를 직접 심기 어려운 장소에 이동형 화분으로 조성하는 녹지쉼터다.

서울시는 지난해 광화문광장 등 도심지역을 중심으로 10곳에 처음 움직이는 공원을 꾸몄다.

올해는 ▲ 성북구 길음뉴타운 10단지 아파트 앞 ▲ 강남구 율현공원 ▲ 은평구 DMC역 앞 ▲ 은평구 수색역 앞 ▲ 구로구 신도림테크노공원 앞 버스환승구역 ▲ 금천구 말미사거리 앞 광장 등에 추가로 배치했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앞으로도 삭막한 도심 내 소규모 공간에 다양한 테마의 공원을 배달해 드리겠다"며 "치유와 휴식의 공간으로 즐겨 찾는 장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