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기업

쌍용양회, '쌍용C&E'로 사명 변경…"환경사업으로 확장"

입력 2021.02.24 09:27  
  • 공유
  • 글자크기
이미지 크게보기
쌍용양회의 새 사명 '쌍용C&E' CI

시멘트 제조를 주력으로 하는 쌍용양회[003410]가 사명을 '쌍용C&E'로 바꾼다.

쌍용양회는 다음달 25일 열리는 정기주주총회에서 새로운 사명인 '쌍용C&E'를 승인받은 뒤 공식 선포할 예정이라고 24일 밝혔다.

쌍용양회는 사명에서 시멘트 제조업을 의미하는 '양회공업'을 떼고 환경사업으로의 사업영역 확장 의지를 담은 '쌍용C&E'로 사명을 변경한다고 설명했다.

시멘트 대표 기업으로서 오랜 기간 이어온 기업의 정체성인 '쌍용'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시멘트와 환경(Cement & Environment)의 영문 앞 글자를 딴 'C&E'를 더하기로 했다.




홍사승 쌍용양회 회장은 "지난 60여년간 국내 시멘트 산업을 선도하면서 우리나라의 산업화와 경제발전에 기여해 왔다. 이제는 시멘트 사업을 기반으로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새롭게 환경사업으로 영역을 확장해 종합환경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양회는 최근 5년간 매년 1천억원 이상을 친환경 생산설비 구축 등에 투자했으며 작년 연말에는 정관 목적사업에 다수의 환경 관련 사업을 추가했다고 소개했다.

아울러 올해 초에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선포하고 탈석탄 등 자원 순환형 사회 구축을 위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