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뤼이드, '세계 100대 AI 기업' 선정…국내 유일

입력 2021/04/08 10:44
CB인사이트, '2021 글로벌 100대 AI 기업' 발표
뤼이드, 4년만에 100대 AI기업 선정된 한국기업
33669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CB인사이트 2021 AI 100 산업지형 지도. [사진 제공 = 뤼이드]

국내 스타트업이 4년 만에 한국 기업의 이름을 '글로벌 100대 인공지능(AI) 기업'에 올렸다.

8일 교육 AI 솔루션 기업 뤼이드(대표 장영준)는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CB인사이트가 발표한 100대 AI 기업 랭킹인 'AI 100'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뤼이드는 올해 선정된 업체 중 유일한 한국 기업이다. 국내 기업이 포함된 건 지난 2017년 이후 4년 만이다.

CB인사이트는 전 세계 투자자 및 기업가들에게 기술 관련 각종 데이터 및 전문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글로벌 시장조사업체다. 특히 기업 가치가 약 10억달러(약 1조1000억원) 이상인 비상장 기업을 뜻하는 '유니콘 기업'을 선정하는 업체로 유명하다. CB인사이트는 매년 전 세계 AI 기술 기업 중 가장 유망한 100개의 기업을 선정해 'AI 100'을 발표한다. 지난 2017년을 시작으로 올해 5회째를 맞았으며, 해당 리스트는 개별 기업 뿐 아니라 국가의 AI 경쟁력을 대표적으로 보여주는 지표로도 활용되고 있다.

CB인사이트는 올해 6000개 이상의 기업 중 특허 활동과 기술 우수성, 투자 역량, 관련 뉴스 분석, 시장 잠재력, 파트너십, 경쟁 환경 및 인력 구조 등의 기준을 바탕으로 100개 기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심사에는 CB인사이트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모자익(Mosaic) 점수가 반영되는데 이는 기업의 건전성, 성장 잠재력에 기반해 향후 기업의 성장 가능성을 예측하게 된다.

뤼이드가 100대 AI기업에 한국 기업 중 유일하게 선정된 의미는 매우 크다. 최근 AI 관련 산업에 대한 정부의 정책적 지원, 기업들의 투자가 급증한 반면 세계적 수준의 AI 기술 기업 배출 성과가 미흡하다는 지적이 많았기 때문이다. 올해 AI 100 리스트에는 미국이 64개로 가장 많은 기업의 이름을 올렸다. 이어 영국이 8개, 중국과 이스라엘이 각각 6개, 캐나다가 5개 기업의 이름을 올렸다.

뤼이드의 핵심 AI 기술은 학습자의 문제풀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실력을 예측하고 정해진 기한 내 학습 목표를 달성하도록 돕고 동시에 동기부여에 최적화된 맞춤형 컨텐츠를 제공하는 것이다. 뤼이드는 AI 기술의 효과를 실제 서비스를 통해 입증했을 뿐 아니라 세계적 AI 및 교육 AI 학회에서도 여러 건의 논문을 등재시키며 기술력을 입증해 왔다. AI 산업이 아직 초기 단계인 만큼, 기술력 입증에 있어 연구 영역에서 성과를 핵심 지표로 활용한 것이다.


뤼이드는 자체 연구 뿐 아니라 교육 AI 기술 고도화와 연구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한 기반을 제시하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한층 더 강화하기도 했다. 수년간 쌓아온 자사의 학습 데이터셋 '에드넷'을 공개하고 글로벌 챌린지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전 세계 AI 연구자들의 관심을 교육 AI에 집중 시켰다. 또한 세계 최고 권위의 AI 학회인 'AAAI'에서 스타트업으로는 이례적으로 코로나19 이후 교육 AI의 역할을 제시하는 워크숍을 개최 하기도 했다.

이번 AI 100 선정에 대해 뤼이드 장영준 대표는 "뤼이드가 그간 쌓아온 AI 기술력과 산업 영향력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매우 기쁘다"며 "교육 AI를 정의하고 주도해나가는 선도 기업으로서 기술 연구 및 고도화, 산업 및 시장의 확대에 더 큰 책임감을 가지고 더 큰 성취와 성과들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난드 산왈(Anand Sanwal) CB인사이트 CEO는 "작년에 선정된 기업들의 경우 16 건의 메가라운드(1억 달러 이상의 투자)를 포함해 50% 이상이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했고 인수합병, 기업인수목적회사(SPAC), IPO 등을 통해 큰 성과를 이뤘다"며 "더 많은 산업에서 AI 도입이 활발해지는 만큼 올해 선정된 기업 또한 이와 같은 성과를 거두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뤼이드는 지난 2월 CB인사이트로부터 AI 기술로 글로벌 교육 산업을 재편할 게임체인저로 선정되기도 했다. 당시 CB인사이트는 코로나19로 교육현장의 AI 기술 도입 필요성에 주목했고, '인텔리전트 튜터링'(Intelligent Tutoring)을 세상을 바꿀 주요한 기술로 선정했다.

[이종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