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기업은행 창립 60주년…"도전·변화 속 中企 지원 소명 지킬것"

입력 2021/08/01 09:00
74176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창립 60주년 기념사 하는 윤종원 기업은행장

IBK기업은행이 지난달 30일 창립 60주년을 맞아 '혁신과 포용으로 여는 새로운 60년'을 선언했다.

1일 기업은행에 따르면, 기업은행은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에 따라 별도의 창립 60주년 기념행사 없이 사내망과 유튜브를 통해 기념사를 전하고 업무유공 직원을 발표했다.

윤종원 은행장은 기념사에서 "IBK의 지난 60년은 중소기업과 국가경제를 지켜온 보국(保國)의 역사로 중소기업의 산업화 지원, 금융위기 안전판, 시장실패 영역 보완 등 국책은행 소임을 충실히 수행해 왔다"고 말했다.




이어 "새로운 60년의 출발선에서 미래를 예단하기 어렵지만 변화에 어떻게 대응하느냐에 따라 생존이 결정된다"며 "많은 도전과 변화 속에서도 헌법과 중소기업은행법에 명시된 중소기업 지원 소명을 지키고 은행 자신의 경쟁력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중소기업을 미래혁신의 주체로 성장하도록 지원해 경제의 역동성을 높이고 소외계층의 금융 접근성을 높여 국가 경제의 포용적 성장을 지원해야 한다"고 했다.

향후 발전 과제로는 ▲ 사람과 기술 중심의 혁신금융 확대 ▲ 고객관계, 수익구조, 업무방식의 전면적 혁신 ▲ 직원이 행복한 일터 만들기를 제시했다.

윤 행장은 "달라질 세상에 대응해 끊임없이 변화해야 한다"며 "변화와 혁신을 선도하고 기본에 충실한 은행이 되자"고 주문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