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LH, 한-베트남 경제협력 산업단지 합작법인 설립

입력 2021/09/08 11:20
86600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한-베트남 경제협력 산업단지 위치도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7일 베트남 흥옌성으로부터 '한국-베트남 경제협력 산업단지' 추진을 위한 현지 합작법인(VTK)의 기업등록증(ERC)을 발급받았다고 8일 밝혔다.

법인명의 VTK는 '베트남 투게더 코리아'(Vietnam Together Korea)의 약자로, 베트남과 한국이 함께 가치를 창출하고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가는 공간을 상징한다고 LH는 설명했다.

LH는 합작법인 설립에 따라 이달 중 합작법인의 자본금을 납입하고 연내 토지 보상 및 산업단지 용지 공급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베 경협 산단은 베트남의 수도 하노이에서 약 30㎞ 떨어진 흥옌성 코아이쩌우현과 안티현에 143만1천㎡(약 43만평) 규모로 건설된다.




이 산단은 우리 정부가 신남방정책 등을 통해 베트남을 상대로 추진한 핵심 경제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것이다.

입주 기업에는 합작법인을 통해 행정·금융·세무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기업과 근로자를 위한 편의시설, 첨단 통신 및 네트워크 시설 등 인프라도 제공한다.

LH는 이달 말까지 입주확약서를 제출하는 기업에 용지 우선 공급 혜택을 주고 입주의향서를 내는 기업에는 분양 안내 정보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