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창립 60주년 한일홀딩스, 순금 기념주화 제작

양연호 기자
입력 2021/11/30 08:41
110404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한일홀딩스 창립60주년 기념주화

한일홀딩스(대표 전근식)는 창립 60주년을 맞아 순금 10돈으로 제작한 기념주화를 임직원 1004명에게 기념선물로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한일홀딩스는 지난 1961년 12월 28일 한일시멘트로 창립해 2018년 지주회사로 전환하며 지금 사명으로 변경했다. 다음달 창립 60주년을 맞는다.

기념주화는 창립 60주년을 기념하고 지속가능 기업으로의 염원을 담은 문구와 임직원 각자의 이름이 새겨진 카드와 함께 전달됐다. 창립기념식은 코로나19를 고려해 별다른 행사 없이 임직원들 연말휴가로 대체할 계획이다.


한일시멘트는 지난 8월 전 사업장에서 버려지는 작업복을 재활용해 청년 스타트 기업인 애니레프트와 함께 파우치, 에코백, 마스크 스트랩 등 다양한 업사이클링 제품이 담긴 키트 600세트를 60주년 기념품으로 제작한 바 있다.

전근식 한일홀딩스 대표는 "당시 제작한 기념품은 '청년들에게는 기회와 경험을, 받는 이에게는 환경과 새로움을'이라는 의미로 ESG가치를 담아 고객 대상 기념품으로 사용했다"고 전했다.

[양연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