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갤S22 역대 가장 주목받는 제품될것"

입력 2022/01/21 17:36
수정 2022/01/21 18:11
6563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사진)이 다음달 9일 갤럭시 언팩행사에서 공개할 삼성전자 신형 프리미엄폰 갤럭시 S22를 두고 "역대 갤럭시 S 시리즈 중 가장 주목받는 제품이 될 것"이라고 21일 밝혔다. 전작인 S21이 저조한 성적표(출시 6개월 기준 1350만대 판매)를 기록했는데, S22를 통해 이를 만회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것이다.

노 사장은 이날 삼성전자 뉴스룸 기고문에서 갤럭시 S22 강점으로 야간에도 밝고 선명한 사진과 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는 점, 강력한 배터리와 실행 속도 등을 꼽았다.


갤럭시 S22는 3종류(S22, S22+, S22 울트라)로 다음달 출시할 예정인데, 반도체 수급문제 등으로 가격(S22 기본모델 기준 110만원)은 전작에 비해 약 100달러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갤럭시 노트 기능은 S22 울트라 모델이 이어받을 예정이다. 노 사장은 기고문을 통해 갤럭시 노트와 S펜에 열광하는 목소리를 안다고 밝혔다. 그는 기고문 말미에 "궁극의 울트라 경험을 기대해달라"고 적었다.

[나현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