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LG이노텍, 설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1천445억원 조기 지급

입력 2022/01/24 08:27
6915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LG이노텍

LG이노텍[011070]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 협력사들을 위해 납품 대금 총 1천445억원을 당초보다 앞당겨 지급한다고 24일 밝혔다.

LG이노텍은 지난해 말 납품 대금 1천445억원 중 721억원을 협력사에 이미 조기 지급했고, 2∼3월 지급 예정이었던 나머지 724억원도 설 연휴 전에 앞당겨 지급할 계획이다.

명절을 앞두고 각종 상여금과 임금, 원자재 대금 등 협력사들의 자금 소요가 집중되는 상황을 고려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LG이노텍은 시중 은행보다 낮은 금리로 협력사에 운영 자금을 빌려주는 동반성장펀드 지원범위도 확대했다고 밝혔다.




1천30억원 규모의 LG이노텍 동반성장펀드는 기존에 품질·생산성 향상 투자와 신제품·신기술 개발, 해외 진출 등에만 사용할 수 있었는데, 코로나19로 인한 자금난 해소에도 동반성장펀드를 활용할 수 있게 했다.

정철동 LG이노텍 사장은 "협력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상생 활동을 진정성 있게 적극적으로 실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