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 고병원성 AI 확진

입력 2022/01/25 17:29
7597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예방적 살처분 진행 중인 화성 산란계 농장

조류인플루엔자(AI) 중앙사고수습본부는 25일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AI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 농장에서는 산란계 약 12만마리가 사육되고 있다.

이번 동절기 가금 농가에서 고병원성 AI 확진 발생은 25번째로, 해당 농장은 앞서 고병원성 AI가 확진된 화성 산란계 농장 역학 관련 정밀검사 과정에서 조기 발견된 곳이다.

중수본은 "고병원성 AI가 가금농장에서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만큼 조기 차단을 위해 농가·관계기관이 함께 총력을 다해야 한다"며 "방역수칙 준수와 함께 차단방역을 세심히 실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사육 가금에서 폐사 증가, 산란율·사료 섭취량·활동성 저하 등 의심 증상을 면밀히 관찰해 이상이 있는 경우 즉시 방역당국으로 신고해 달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