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한줄 MEMO] 청년 글로벌 '수출 전문가' 100명 키운다

입력 2022/05/17 04:01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20일까지 청년글로벌마케터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청년글로벌마케터사업은 민간 전문기관인 한국중소벤처무역협회를 통해 중소기업 수출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이다. 중소기업에 재직 중이거나 구직 중인 청년에게 무역 교육, 멘토링, 실습 프로그램을 제공해 역량 강화를 돕고, 청년들을 수출 전문 인력으로 육성해 중소기업에 공급한다. 지원 대상은 중소기업 해외 마케팅 관련 부서에 재직하고 있는 청년 또는 구직 중인 만 15세 이상 만 34세 이하의 청년이다. 중진공은 올해 조기 취업에 성공한 청년과 구직 중인 청년까지 지원할 수 있도록 지원 가능 대상 연령을 확대했다. 모집 인원은 100명이다.


교육 대상자는 무역기초, 전자상거래 무역, 해외 소셜 플랫폼 활용 마케팅 실전 등을 이러닝 방식 또는 집합교육으로 이수하고, 1대1로 매칭된 무역 전문가로부터 멘토링을 받게 된다. 참여하려면 공고문의 신청서를 작성해 20일까지 별도 이메일로 접수시키면 된다. 자세한 내용과 공고문은 중진공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