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부산시, 지역 중소기업 아프리카 시장 개척 지원

입력 2022/05/24 08:49
4558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부산시청

부산시는 부산경제진흥원과 함께 지역 중소기업의 아프리카 시장 판로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24일부터 27일까지 튀니지에 무역사절단을 파견한다고 밝혔다.

코노텍, 자연지애 등 아프리카 시장 진출에 관심 있는 지역 중소기업 8개 업체가 참여하는 사절단은 25일부터 이틀간 현지 기업들과 상담회를 개최한다.

업체들은 또 튀니지 주재 한국대사관과 한국무역협회가 개최하는 한국-튀니지-아프리카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과 한국-튀니지-리비아 비즈니스 미팅 등 다채로운 경제 행사에 참여한다.

이 행사는 아프리카 40여 개국 기업인 2천여 명이 참석하는 제5차 아프리카 투자무역포럼과 연계해 진행된다.

튀니지는 유럽과 아프리카, 중동을 연결하는 지리적 요충지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