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택배회사 상하차 작업 중 휴대전화 '슬쩍'…외국인 2명 검거

입력 2022/05/26 15:02
46598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전남 순천경찰서 깃발

전남 순천경찰서는 택배회사에 일용직으로 일하며 휴대전화를 훔친 외국인 A(22)씨 등 2명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A씨 등은 택배회사 집하장에서 상하차 작업을 하던 중 4차례에 걸쳐 2천500만원 상당의 휴대전화 14대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집하장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를 바탕으로 증거를 확보해 자백을 받아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 등은 휴대전화를 팔기 위해 집주변 야산에 숨겨 둔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 등을 상대로 여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