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Live 중소기업] 불황 그림자 짙어져도…기업인들 열정은 빛난다

입력 2022/06/14 04:02
51746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코로나19 여파가 채 끝나기도 전에 국제 정세 불안으로 인한 글로벌 경기 침체와 원자재값 폭등이 중소·중견기업들을 옥죄고 있습니다. 갈수록 어려워지는 경영 환경을 견디지 못하고 기업 경영권을 매각하거나 폐업으로 내몰린 기업도 적지 않습니다. 이 같은 혹독한 현실에서도 불굴의 도전정신과 열정,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글로벌 시장을 호령하는 경영 리더들이 있습니다.

517469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매일경제신문은 기업의 지속 성장을 독려하고자 우수한 기업인을 발굴해 '2022 대한민국 글로벌 리더'로 선정했습니다. 남들보다 한 발 앞서 미래를 내다보는 혜안과 냉철한 판단력으로 새로운 시장을 만들고 끊임없이 일자리를 창출하는 이들이 있기에 대한민국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 리더로 우뚝 설 수 있을 것입니다.

[정지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