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르노코리아 6월 1만2천11대 판매…내수 34% 늘고 수출 47% 줄어

입력 2022/07/01 16:08
수정 2022/07/01 17:10
57912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XM3

르노코리아자동차는 지난달에 작년 같은 달보다 15.2% 감소한 1만2천11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6월 내수 판매는 7천515대로 전년 동월 대비 34.0% 증가했지만, 수출 판매는 4천496대로 47.5% 감소했다.

국내 시장에서 중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 QM6가 전년 동기 대비 24% 증가한 4천386대가 판매돼 내수 실적을 견인했다.

국내 유일 LPG SUV 모델 QM6 LPe가 QM6 전체 판매의 약 63%인 2천754대 판매됐다.

쿠페형 SUV XM3는 전년 동기 대비 65.9% 증가한 2천596대가 판매됐다. XM3는 RE 트림 이상 고급 사양 선택 비중이 약 90%로 높게 나타났다.




중형 세단 SM6는 전년 동기 대비 104.7% 증가한 389대로 두 달 연속 전년 같은 달보다 두 배 이상 판매량이 늘어났다.

르노 브랜드 모델은 마스터 143대, 조에 1대 등 총 144대가 판매됐다.

르노코리아차의 6월 수출의 경우 XM3(수출명 르노 뉴 아르카나)가 3천832대 선적됐다. XM3는 지난해 11월 첫 수출 16개월만에 누적 5만대 수출을 기록했고, 이후 8개월만인 지난달 수출 10만대도 돌파했다. XM3 누적 수출 대수는 10만1천900대다.

XM3 누적 수출 대수 중 약 60%인 5만9천435대는 올가을 국내 시장 출시가 예정된 하이브리드 모델이다.

르노코리아차 관계자는 "XM3에 적용된 'E-TECH 하이브리드' 기술은 르노 그룹 F1 머신에서 운영 중인 하이브리드 기술 노하우를 접목해 개발됐다"며 "높은 에너지 효율과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라고 말했다.

579125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그래픽] 국내 완성차 5개사 판매 실적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