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294만원 베르사체 원피스 '품절'…이재용 딸 '하객룩' 여파?

이하린 기자
입력 2022/07/03 11:01
수정 2022/07/03 16:22
22년 S/S 컬렉션 제품…목걸이·팔찌 등도 관심
58131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딸 원주 씨가 지난달 27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 진희씨 결혼식이 열리는 서울 중구 정동교회로 들어가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최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 결혼식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딸 원주 씨가 참석해 화제를 모은 가운데 그의 '하객룩'에 대한 관심이 지속되고 있다.

294만원짜리 원피스는 국내 다수 판매 채널에서 이미 품절됐고, 원주 씨가 장착한 목걸이와 팔찌 등에 대한 정보도 적극 공유되는 분위기다.

이 부회장과 딸 원주 씨는 지난달 27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열린 정 회장의 장녀 진희(25)씨 결혼식에 참석했다. 이들은 한 우산을 나눠 쓰고 함께 이동했다.

이날 특히 주목을 받은 것은 원주 씨의 패션이었다. 결혼식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원주 씨가 입은 드레스가 어떤 제품이냐는 문의 글이 다수 등장했다.


패션업계에 따르면 원주 씨가 입은 하객룩은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베르사체(VERSACE)의 2022 봄·여름(S/S) 컬렉션 '베르사체 인서트 실크 미니 원피스' 제품이다.

이 원피스는 베르사체가 지난해 9월 밀라노 패션쇼에서 처음 선보였다. 검은색 바탕이 전체적으로 심플한 느낌을 주면서도 측면에 박힌 형형색색의 바로크 양식 프린팅이 눈에 띈다.

원피스에는 베르사체의 상징인 메두사 단추와 클립도 달렸다. 공식 가격은 294만원이며 현재 국내 다수의 판매 채널에서는 거의 다 품절된 상태다.

이 밖에 원주 씨의 목걸이와 팔찌, 구두 정보를 묻는 글도 온라인에서 공유되고 있지만 아직까지 구체적인 정보는 공개되지 않았다.

581317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원주 씨가 공식 행사에 참석한 것은 고(故) 이건희 회장의 장례식 이후 1년 6개월 만이다. 미국에 머물고 있는 원주 씨는 결혼식 참석을 위해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정 회장의 장녀 진희(25) 씨는 김대중 정부에서 제39대 교육부 장관을 지낸 김덕중 장관의 손자 지호(28) 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김 전 장관은 김우중 대우그룹 창업자의 형으로 아주대 총장을 지냈다. 두 사람은 미국 유학 중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진희 씨의 결혼에는 현대그룹 일가가 총출동했으며 최태원 SK그룹 회장을 비롯해 동생인 최재원 SK그룹 수석부회장, LG그룹 구광모 회장 등도 결혼식에 참석했다.

[이하린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