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롯데홈쇼핑, 인천공항공사와 '맞손'…벨리곰, 여행객과 만난다

입력 2022/07/04 08:26
58295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벨리곰 키오스크

롯데홈쇼핑은 인천공항공사와 자체 캐릭터 벨리곰 지적재산권(IP) 활용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4일 밝혔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9월 18일까지 벨리곰을 활용한 마케팅을 진행한다.

인천국제공항 제 1·2 여객터미널의 셀프체크인 키오스크 210대를 벨리곰 색상으로 꾸미고 셀프 체크인 여행객에게는 벨리곰 이미지가 인쇄된 탑승권을 발권해준다.

또 25일부터 출발층에 3m 크기의 벨리곰 조형물을 전시한다.

벨리곰은 2018년 롯데홈쇼핑 MZ세대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사내 벤처 프로그램에서 탄생한 캐릭터로 지난 4월 롯데월드타워 야외 광장 전시를 통해 인지도를 높였다.

롯데홈쇼핑은 연내에 벨리곰을 대만, 독일 등 해외로 진출시키는 방안을 계획 중이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