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현대차그룹 대학생 환경봉사단 '해피무브 더 그린' 활동 시작

박소현 기자
입력 2022/07/05 12:07
58834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현대차그룹 대학생 환경봉사단 `해피무브 더 그린` 활동 시작 [사진제공=현대차그룹]

전국에서 선발된 현대자동차그룹 대학생 환경봉사단이 활동을 시작했다.

현대차그룹은 5일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경기도 고양시 소재)에서 대학생 환경봉사단 ‘해피무브 더 그린’ 발대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봉사단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발대식에는 이병훈 현대차그룹 상무, 손영임 국립공원공단 이사, 노점환 한국관광공사 본부장 등 행사 관계자들과 대학생 봉사단원 100명이 참석했다.

이날 활동을 시작한 대학생 환경봉사단 ‘해피무브 더 그린’은 현대차그룹이 코로나 상황을 고려해 운영을 잠정 중단했다가 2년 5개월 만에 재개하는 대학생 봉사단이다. 현대차그룹은 기존 해외에서 진행하던 봉사단 활동 범위를 국내로 전환하고 최근 대학생들의 관심이 높은 사회 이슈인 환경을 테마로 봉사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588347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현대차그룹 대학생 환경봉사단 `해피무브 더 그린` 활동 시작 [사진제공=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은 지난 5월 3일부터 16일까지 전국 대학생을 대상으로 지원자를 모집했으며, 그 결과 전형을 거쳐 선발된 100명의 대학생 봉사단원들이 오늘 발대식을 기점으로 약 2개월간 봉사활동에 참여하게 됐다.


대학생 환경봉사단은 ▲국립공원 단체 봉사 ▲팀별 환경봉사 ▲친환경 국내여행 개발 및 실행 등 다양한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먼저 100명의 대학생 봉사단원들은 오는 6일부터 7일까지 태안해안 국립공원에서 국립공원공단과 함께 해안사구 복원, 외래식물 제거, 해양 쓰레기 수거 등의 환경봉사를 하게 된다.

봉사단 전원이 참여하는 국립공원 단체 봉사활동 이후에는 5명씩 20개의 팀으로 나누어 두 달간 전국 국립공원에서 사전 협의된 일정에 따라 야생동식물 보호, 야생화 및 수목 식재, 환경정화, 자연자원 조사 모니터링 등의 환경봉사를 2회 이상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대학생들이 해외에서 건축, 환경, 교육,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봉사활동을 펼치는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봉사단’을 2008년부터 운영하며 누적 1만명 이상의 수료 단원을 배출했다.

[박소현 매경닷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