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SK그룹, 강북 랜드마크 '종로타워' 인수한다

입력 2022/07/07 16:47
59886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종로타워

SK그룹이 서울 강북의 랜드마크 '종로타워'를 품는다.

7일 IB업계에 따르면 SK그룹 자산관리 계열사인 SK리츠운용은 이날 매각 절차가 진행 중인 종로타워의 우선매수권(콜옵션)을 행사하기로 했다.

앞서 현 소유주인 KB자산운용은 종로타워 매각을 위한 입찰을 진행해 예비 인수 후보를 추렸고, 이후 우선협상자 선정을 위해 우선매수권을 가진 SK리츠운용에 문의한 결과 권리를 행사하겠다는 답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종로타워의 인수가는 6천억원에서 7천억원 사이로 추정된다.

종로타워 인수 시 SK리츠운용의 보유자산규모는 3조원대로 늘어날 전망이다.

SK리츠운용 관계자는 "종로타워에 대해 보유하고 있던 우선매수권을 행사하기로 했다"며 "다만 매입 시기나 방식은 아직 정해진 바 없다"고 말했다.




앞서 SK온과 SK지오센트릭, SK E&S, SK에너지, SK에코플랜트, SK임업 등 친환경 사업을 하는 SK 계열사 6곳은 그린캠퍼스라는 이름으로 지난 5월 말 종로타워에서 운영에 들어간 바 있다.

그린 캠퍼스는 SK그룹이 친환경 사업 강화를 목적으로 관련 계열사들의 인력과 역량을 한데 모은 곳이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