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섬, 대한민국을 띄우다'…전북 군산서 제3회 섬의 날 행사 개최

입력 2022/08/08 16:00
69759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군산 고군산군도

제3회 '섬의 날' 행사가 고군산군도를 품은 전북 군산시 일원에서 8일 개막했다.

섬의 날은 섬의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매년 8월 8일로 지정된 법정기념일이다.

첫 행사는 2019년 전남 목포시에서, 2회 행사는 지난해 경남 통영시에서 각각 열렸다.

2020년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치러지지 않았다.

올해 행사는 행정안전부가 주최하고 전북도와 군산시가 주관해 '섬, 대한민국을 띄우다'를 주제로 이날부터 오는 14일까지 열린다.

행사 기간에 새만금 컨벤션센터에서는 섬 홍보 전시관을 운영하고, 어린이 섬 그리기 대회, 특산품 판매 행사를 진행한다.

또 K팝 스타들이 출연하는 공연과 주민참여 행사, 섬을 주제로 한 학술대회도 예정돼 있다.

이상민 행안부 장관은 "이번 여름 군산에 오시면 섬의 매력을 듬뿍 느끼고 가족·친구들과 좋은 추억도 만들 수 있을 것"이라며 많은 관심과 방문을 당부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